조선닷컴
  • 사형수 취재를 통한 3가지 깨달음 | 1. 우리는 누구나 잠재적 악인일 수 있다. 2. 늘 내 마음을 점검한다. 3. 자주 나의 마지막 모습을 생각해본다.
  • 당신의 질문에 전생은 어떻게 대답할까? | 전생 읽어주는 사람 박진여 인터뷰 (3)
  • 한국의 록펠러 '이건희', 세간의 평가는 정당한가?
    한국을 넘어 세계를 대표하는 기업을 키운 삼성그룹 이건희 회장. 원래 한국의 록펠러하면 단연 이병철회장이었다. 그의 언행이나 처신을 보면 싸구려 장사꾼과는 ...
  • 우리는 죽으면 어디로 가는가? | 전생 읽어주는 사람 박진여 인터뷰 (2)
  • 살인이 공공연히 이뤄지는 장소 '사 형 장'
    서대문구 현저동 舊 서울구치소에선 일제 시대부터 지금의 의왕 서울구치소로 이전되기 전까지 줄잡아 1천여명의 사형이 집행됐다. 경기도 의왕시로 옮겨 온 후 첫 4 ...
  • 자살한 사람들의 영혼을 어디로 가나? 전생 읽어주는 사람 박진여 인터뷰 (1)
더보기

시리즈 more

지난 시리즈 more